[새로고침]  | PREV [1]..[31][32][33][34][35] 36 [37] |  WRITE LOGIN JOIN
NO.16  + - / REPLY
■ 2015年09月02日 [Wed] 14:08:55
■ 추워 진짜 미쳤어 흑흑/엠퓨
엠퓨 09/02 (14:09:37) : del +
방심하고 적당하게 입고 나갔다가 돌아오는길에 비폭격맞고 오돌오돌떨면서 들어온것이다 아..아아...날씨..취약..추움..괴롭...이럴..수가...


NO POSTER
NO.15  + - / REPLY
■ 2015年08月31日 [Mon] 15:57:52
■ .../엠퓨
엠퓨 08/31 (15:58:24) : del +
올해1월이후 내 삶은 -추워 추워 추워 추워 로 범벅이되었다
엠퓨 08/31 (15:59:35) : del +
7개월간 적도의 여름->호주와 뉴질랜드에서 2개월간 추가의 여름 합계 9개월의 여름을 보내고나니 평범한 날씨에서도 남들처럼 입기엔 춥고..
벤쿠버가 캐나다에서 가장 살기좋은동네인데 이유는 여름에 덥지않고 겨울에 춥지않아서라는데 거짓말인듯하다
여름에 춥고 겨울에 춥다
엠퓨 08/31 (15:59:59) : del +
난 사실 지금도 발이시리다.......
엠퓨 08/31 (16:00:58) : del +
여기에 4월에 도착했는데 거의 5개월간, 일주일에 한번이상 전기장판을 사용했다
이게 한여름이라고 빗겨갈것도없다 오늘도 틀것이다
전기장판이없다면 어떻게 살수있나
엠퓨 08/31 (16:01:43) : del +
...
여름의 평균기온은 대충 최고기온 기준 20-24도 정도였다.
엠퓨 08/31 (16:02:29) : del +
피지에 살기전에 나는 평범하게 에어컨바로밑자리에서 반팔입고 사는사람이었는데 어떻게 사람이 이렇게 변할수가.....
엠퓨 09/01 (01:24:12) : del +
 memo  -
지각과 시간약속에 대한건 어떤 타고난 다른 것 같은 느낌이라, 시간약속을 플랙서블하게 생각하는 사람은 사고방식자체가 다르다. 이런걸 대할때마다 저사람의 오래간 살아온 삶의 방식이 그렇다면 나하나라는 변수요소가 저 사람이나 그룹을 변화시킬거라던가, 내 방식이 옳다는 방식으로는 접근할수가없다는 생각이 든다.
엠퓨 09/01 (01:26:23) : del +
학생때 교수님의 의도가 아무리 과제의 마감기간까지 n일을 줬으니 하루에 얼마씩 과제를 쌓아 제출하면 되겠지 라고 생각해도 학생들이 전날 레드불을 마시듯, 마감일에 맞춰서 착착 준비할수있다 라고 이야기한다는게 얼마나 무의미한가...?
마감일이 사전에 n일이라고 이야기되어있다면 n일의 12시에서 몇분을 넘기고 얼마안지났는데 봐달라는 말이 나올수있는지 모르겠다. 과제야 그냥 교수님께 던지고나면 평가되어오니 상관없겠지만...
일로는 마감일이 n일이어도 n일에 완성본을 보내도 완성이후에 생기는 피드백을 수용할 수 없기 때문에 유동적으로 n일-7일정도에 메일을 보내는게 당연하지 않나
엠퓨 09/01 (01:47:10) : del +
아이규 울고싶다 ㅇ<-<

NO.14  + - / REPLY
■ 2015年08月28日 [Fri] 02:34:23
■ 애서/엠퓨
엠퓨 08/28 (02:41:23) : del +
별생각없이 그렸는데 얘 왤케많이그렸지
엠퓨 08/28 (02:41:45) : del +
블랙계열배색인애들을 내가 채색하는걸 좋아해서...


NO POSTER
NO.13  + - / REPLY
■ 2015年08月12日 [Wed] 15:33:44
■ ㅇ아!/엠퓨
엠퓨 08/12 (15:34:27) : del +
스타얼라이언스 골드되었다!
그러나 이사실을 알기 이틀전에 내가 예매한 비행기표는 스타얼라이언스가입회사가 아니기때문에 비지니스라운지에서는 발도 못붙인다! 쪤장!

원본사이즈: 800*583
NO.12  + - / REPLY
■ 2015年08月04日 [Tue] 00:30:10
■ 비첸타/애서/엠퓨

NO.11  + - / REPLY
■ 2015年07月30日 [Thu] 13:26:50
■ 제목없음/엠퓨
엠퓨 08/04 (00:30:50) : del +
걍 악플인것같아 지웠습니당~

NO.10  + - / REPLY
■ 2015年07月18日 [Sat] 11:15:00
■ 애서/엠퓨

NO.9  + - / REPLY
■ 2015年07月09日 [Thu] 15:34:46
■ 여기가 춥다/엠퓨
엠퓨 07/09 (15:35:33) : del +
닭다리같이 그렸는데 이부위가 여름이고 겨울이고 맨날춥다
긴팔을 자주입는 이유는 반팔이 커버를 안해줘서 인데다가 여자 반팔은 갈수록 짧아지는추세라 요즘은 너무 힘들어
엠퓨 07/09 (15:36:21) : del +
10년전에 간간히 있던 남자 농구복상의같은 반팔형태의 그 옷 되게 좋아했는데 7부 ?5부? 이거 바지에만 쓰지않나? 하여튼 팔꿈치까지 오거나 그보다 좀더 긴거
엠퓨 07/09 (15:36:52) : del +
여기에만 뭔가 덧대고싶다.....
애꿎은 등과 가슴 맨날 더운데 옷을 입으면 그 부위는 반드시 가중열을 받게 구성되어있다
엠퓨 07/09 (15:39:31) : del +
밴드형태의 뭔가를 감아두고싶은데..
다들 여기가 춥지않나보다 나만그런가
엠퓨 07/09 (15:40:07) : del +
다른곳을 서늘하게 하면서 이곳을 보호할 방법이 없다..
반팔에 여기에 뭔가를 껴입...?끼워....?놓으면 아주 볼만한 차새대 패션리더일것...

NO.8  + - / REPLY
■ 2015年07月03日 [Fri] 13:32:15
■ 그릴까말까/엠퓨
엠퓨 07/03 (13:32:36) : del +
이만큼 작업했는데도 뭔가 완성해도 별로일것같아서 중도하차할까 진지하게 생각하고있다

NO.7  + - / REPLY
■ 2015年06月30日 [Tue] 08:42:37
■ 좋아하던 마리오네트공연/엠퓨
엠퓨 06/30 (08:43:06) : del +
한 3번인가 4번인가 공연을 보러갔었는데 아직도 하는지 어떤진 모르겠다
한다해도 이미 내 육신은 한국에없고(...)
엠퓨 06/30 (08:43:34) : del +
이것저것 좋아했지만 이분<- 섹시해서 좋아했다(....)

LIST PREV [1]..[31][32][33][34][35] 36 [37]